사랑받으며 살아가는 지혜 2009-03-04 09:52:16  
  이름 : 김종만  (59.♡.248.189)  조회: 3843    
 

사랑받으며 살아가는 지혜




남의 허물울 보지 않습니다.

혹 보더라도 마음에 담아두지 않습니다.
자신의 허물을 보는 것이 지혜요,
남의 허물을 지나쳐 버리는 것이 德입니다.

자기를 해롭게 하는 이들에게 앙심을 품지 않습니다. 앙갚음을 하지도 말고 보복도 꾀하지 않습니다. 욕설을 퍼붓더라도 끝까지 참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뼈있는 말로써 남에게 괴로움을 안겨주지 않으며 자신의 책임이나 부담을 남에게 떠넘기지 않습니다.
남의 부덕한 행위를 기뻐하는 것이 부덕한 행위 그 자체보다 더 나쁩니다. 적의 고통과 불행을 즐거워해서는 안 됩니다.
남을 도우면서 자랑해서는 안 됩니다. 마땅히 해야 할 일로 여길 뿐만 아니라 그러한 기회를 준 그들에게 고마워해야 합니다.
면전에서 비난받더라도 성내지 말고 능히 자신을 다스릴 줄 알아야 합니다. 모든 번뇌 가운데서 증오가 가장 파괴적입니다. 증오는 이제까지 쌓아온 공덕을 한꺼번에 소멸시켜버립니다.
자비와 연민을 개발해야합니다. 특히 자신과 가까운 사람들의 고뇌를 위로하는데 눈뜨고, 자주 접촉하는 사이일수록 화내고 신경질 낼 기회가 많기 때문입니다.
만일 사람들이 그대를 나쁘게 말하거든 오로지 자신만을 들여다보십시오. 그들이 틀렸다면 그들을 무시해 버리세요. 만약 그들이 맞다면 그들에게서 배우세요. 어느 쪽이든 화를 낼 필요는 없습니다.
타인이 잘못 행동해서 무엇이 정확한가를 지적해 주었는데 그들이 따르지 않는다면 그쯤에서 그대로 놔두십시오.
 

목록 글쓰기 답변 수정 삭제
게시물 119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파일 조회수
83   해항회 장학생 선발에 대하여 (273) koj 09-07-15 5708
       해항회 장학생 선발에 대하여 (61) 관리자 09-07-16 3069
80   테니스인생 40년 세계로의 도약을 꿈꾸며 (37) 이대우 09-03-18 4182
79   사랑하며 감사합니다 (199) 송재건 09-03-12 6845
  사랑받으며 살아가는 지혜 (66) 김종만 09-03-04 3844
76   밝은 마음은 푸른 하늘을 볼 수 있다 (201) 김종만 09-02-12 5084
75   인생을 아름답게 바꾸어 사는 법 (38) 김종만 09-01-03 3250
74   謹賀 新年 (6106) 이성용 09-01-03 4237
73   근하신년 김종만 08-12-30 2372
72   주는 즐거움과 받는 고마움 이성용 08-12-26 2250
71   Merry Christmas (22) 이성용 08-12-22 2929
69   인생 덕목 (83) 김종만 08-10-08 4747
68   감기에 탁월한 것들 (55) 김종만 08-10-08 3328
67   여식혼례에 대한 인사 (80) 홍성진 08-09-09 3654
66   漢字사용에 대한 자료 (51) 오병철 08-08-18 2467
[처음][이전][1][2][3][4] 5 [6][7][8][다음][맨끝]
글쓰기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길 12, 1201호 (인사동, 대일빌딩) TEL : 02)735-2166~7 FAX : 02)725-6749
E-MAIL: haehang1984@naver.com
copyright (c) 2007 seaport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