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친구가 필요 할때가 있다 2007-11-19 21:46:55  
  이름 : 벽당  (211.♡.210.229)  조회: 2243    


 
    좋은 친구가 필요 할때가 있다 나이가 들수록 사랑하는 사람보다는 좋은 친구가 더 필요할 때가 있습니다 만나기 전부터 벌써 가슴이 뛰고 바라보는 것에 만족해야하는 그런 사람보다는 곁에 있다는 사실만으로 편안하게 느껴지는 그런 사람이 더 그리울 때가 있습니다. 길을 걸을 때 옷깃 스칠것이 염려되어 일정한 간격을 두고 걸어야하는 사람보다 어깨에 손하나 아무렇지 않게 걸치고 걸을 수 있는 사람이더 간절해질 때가 있습니다. 너무 커서, 너무 소중하게 느껴져서 자신을 한없이 작고 초라하게 만드는 사람보다는 자신과 비록 어울리지는 않지만 부드러운 미소를 주고 받을 수 있는 사람이더 절실해질 때가 있습니다. 가슴이 답답해지고 하고픈 말이 너무 많아도 상처 받으며 아파할까봐 차라리 혼자 삼키고 말없이 웃음만을 건네주어야 하는 사람보다 허물없이 농담을 주고 받을수 있는 사람이더 절실해질 때가 있습니다. 어쩜 나이가 들수록 비위 맞추며 사는게 버거워 내 속내를 맘편히 털어놓고 받아 주는 친구하나 있었으면 하는 바램 탓이겠지요... - 좋은글 에서 -

목록 글쓰기 답변 수정 삭제
게시물 119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파일 조회수
32   구경한번 잘했습네다. (202) 박욱종 07-12-19 3283
31   세계의 가장아름다운 경치 구경하세요 (493) 김종만 07-12-15 50935
29   핼운을 불러오는 말 (26) 김종만 07-12-05 3334
28   마음을 다스리는 글 (26) 김종만 07-12-02 3241
27   좋은나눔의 마음 (53) 김종만 07-11-28 2648
26   채식을 권장하는 이유 (49) 김종만 07-11-24 2760
25   천천히 살아가는인생의 지혜 (63) 김종만 07-11-23 3507
  좋은 친구가 필요 할때가 있다 벽당 07-11-19 2244
23   해항등산회 승학산 산행 (52) 이성용 07-11-16 2671
22   碧堂선생 오랫만이오! (1) 박욱종 07-11-14 2331
21   해항회 홈페이지 개설 운영 축하 (38) 이성용 07-11-13 3044
19   역사의 뒤안길에서 스치듯 돌아 본 중부유럽 5개국 (30) 이대우 07-11-11 2737
18   홈폐이지 개설을 축하 합니다. (30) 碧堂 강동욱 07-11-10 2857
17   좋은글 퍼서 옮깁니다. (35) 박욱종 07-11-07 2375
       좋은글 퍼서 옮깁니다. 강동욱 07-11-09 2490
[처음][이전][1][2][3][4][5][6] 7 [8][다음][맨끝]
글쓰기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길 12, 1201호 (인사동, 대일빌딩) TEL : 02)735-2166~7 FAX : 02)725-6749
E-MAIL: haehang1984@naver.com
copyright (c) 2007 seaport all Right Reserved